하이네의 '아타트롤'

등록일 2002.10.18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하이네 문학의 연구가들은 대부분 그의 풍자시 ⌈아타 트롤⌋이 프랑스 7월혁명 이후에 우후죽순처럼 나타난 급진적인 자유주의자들, 주의  주장만을 호언장담하는 경향적인 문필가들을 조롱하기 위해 씌어졌다고 한다. 그리고 이 장편 풍자서사시의 주인공이야 말로 이들의 상징이라고 한다.
그럼 과연 하이네가 이 시에서 풍자하고자 하는 대상은 누구일까?
1831년 하이네가 독일을 등지고 망명지 파리로 떠날 무렵에 나라 안팎(독일과 프랑스)에는 대체로 두 개의 정치적 집단이 있었다. 하나는 복고적인 국수주의자들과 막연한 애국주의를 표방한 학생조합 운동가들이었고, 다른 하나는 1789프랑스 대혁명의 대의에 충실한 각양각색의 민주주의자들과 이른바 ‘혁명당’이라고 불리는 급진적 속류유물론자들이었다. 하이네가 그의 시에서 풍자의 표적으로 삼으려고 했던 집단은 주로 전자 즉 ‘조국 독일 선조의 신념’등을 구호로 내걸었던 국수주의자들과 편협한 애국주의자들이었다. 물론 후자의 조잡하고 경색된 속물적 유물주의자도 하이네의 풍자의 대상이었다. 하이네는 또 중세 기독교적 사상에 사로잡혀 도덕적 종교적 의상을 걸치고 점잖은 체하는 애국적 인사들을 조롱의 과녁으로 삼았다. 그러나 과연 앞에서 언급한 풍자의 대상이 하이네의 의도대로 작품에 그대로 적용되었던 것일까? 곰(아타 트롤)은 앞에서 언급한 풍자의 대상들에게만 국한되는 것일까?

참고 자료

김남주시인의 책을 찾아보길...
독일 시인로의 책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