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문학] 메이지 시대의 언문일치 운동

등록일 2002.10.17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언문일치 운동도 메이지 시대의 문학의 흐름에 중요한 한 페이지를 장식한다. 언문일치 운동은 메이지유신 직후 전개되었던 국자와 국어 개량 운동의 일원으로 나타났다. 언문일치운동에 앞장섰던 사람은 후쿠자와 유키치(福澤諭吉), 니시 아마네(西周), 가토 히로유키(加藤弘之) 등의 서구파 지식인이 계몽사상의 선구자격 인물들이다. 대부분 막부의 기술관료였던 이들은 1873년 메이로쿠샤(明六社)를 만들어 『메이로쿠 잡지』를 발간하면서, 연설과 저술·번역활동 등을 통해 사람들에게 서구사상에 대한 각성을 호소했다. 계몽사상가들은 일부 지식계층의 전유물이던 한문체 문장으로는 새로운 문물을 대중에게 원활하게 전달, 보급하기 어렵다는 판단 하에 '입으로 말하는 대로 쓰는' 언문일치체의 도입을 역설하고, 직접 실천하기도 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