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포가는길을 읽고

등록일 2002.10.15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글의 배경은 황량한 겨울 무대를 바탕으로 한다. 그리고 그지없이 아득하고 삭막한 떠돌이 막노동꾼을 등장인물로 삼고 있으나 한 점 따스한 인정의 교류가 그 황막함을 모두 씻고 기워 갚는다. 이 글은 장면 전환이 우수하게 느껴진다. 그래서 일반적인 영화 장면을 연상시키는 영상적 상황을 연출시킨다. 이 글의 특징인 간결한 대화는 이 시대의 역사적 상황과 배경을 드러내서 인정 세태를 알 수 있게 한다. 가장 개성있게 보였던 부분은 심리의 굴절을 명징하게 드러내었던 부분이었다. 간단히 이 글에서는 세 인물이 등장한다. 노가다판을 전전하는 30세 정도의 영달이와 댓살쯤 나이들어 보이는 정씨, 그리고 이른 나이에 화류계로 나돌아 스물두 살에 이미 '진이 모조리 빠진 것'같은 백화란 여인이다. 영달이는 들짝이 넓고 키가 작달막한 젊은이로서 몸 하나 붙일 곳이 없어 공사 현장으로 떠도는 신세다. 이 곳 공사장에서는 착암기를 잡고 일하다가 겨울을 맞아 공정이 봄으로 연기된 탓으로 무작정 떠나야 할 시기에, 밥집 아주머니와 사단을 벌이다가 남정네에게 들킨 후 줄행랑을 친 판이었다. 정씨와의 대화를 통해 한때는 이런저런 밑바닥에서 만난 아가씨와 정분을 나눈 생황을 애틋하게 기억하기도 해서 난봉 기질이 있다. 정씨도 마찬가지도 떠나는 입장이지만 그에게는 10년 전에 떠나온 고향 삼포가 있어 그리로 돌아가는 일이었다. 그는 고향을 아름다운 곳이라고 회상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한국현대문학] 민중의 작가 황석영의 작품 세계 - 삼포가는 길을 중심으로 12페이지
    Ⅰ. 서론 2008년 올해의 최고의 책으로 뽑혔던 책은 단연 황석영 작가의 「개밥바라기 별」이었다. 이가 수십만 부의 판매고를 올리게 되자 출판계에선 ‘경제 위기에는 소설이 읽힌다.’는 법칙이 도출되기 까지도 하였다..
  • [한국문학] ★삼포 가는 길★ 4페이지
    <요점 정리> - 3인칭 관찰자 시점 - 70년대 어느 시골 마을 - 겨울(새벽~밤)에 일어난 일 - 여로형 소설 - 순차적 구조(9개의 시컨스로 나눠져) - 성격 : 사실주의 - 주제: ① 급속한 산업화 속에서..
  • 황석영의 『삼포가는 길』을 읽고 3페이지
    영달은 어디로 갈 것인가 궁리하며 서있었다. 넉달전 이곳을 찾았을 때도 이미 공사가 막판이었고, 겨울이 오게 되면 봄으로 연기될 것이라 오래 머물지 못할 것을 예상은 했었다. 사흘 전 현장사무소도 문이 닫았고, 영달은 밥집에서..
  • 황석영의 <삼포가는 길>을 읽고난 후 작성한 독후감 쪽글 1페이지
    황석영의 <삼포 가는 길>은 제목 그대로 삼포로 가는 여정에 일어난 짧은 만남에 대해 그리고 있는 글이다. 공사판을 돌아다니며 하루 벌어 하루 먹고사는 영달은 그 동네의 한 부인과 바람을 피우다 남편이 들어오는 바람에 서둘러 ..
  • 황석영 삼포가는길 토론주제 및 줄거리 3페이지
    황석영 만주 장춘 출생이다. 고등학교 시절인 1962년에 <사상계> 신인문학상을 통해 등단했고, 1970년에 <조선일보> 신춘문예에 단편소설 <탑>과 희곡 <환영의 돛>이 당선되어 본격적으로 작품활동을 시작하였다. 베트남 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