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가귀감

등록일 2002.10.14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는 누구인가와 마찬가지로, 이 책 역시 한번 읽는것으로는 이해를 할 수가 없었다. 게다가 처음 책을 읽을 때는 답답해지기까지 했었다. 무슨말인지 하나도 이해가 가지 않으니 말이다. 처음 읽을 때 정말 머리를 싸메고 읽었다. 내 머리의 한계를 느끼면서 말이다. 두 번째로 머리를 사메고 읽고나니, 처음 읽었을때의 답답함이 없어지고 오히려 머리가 시원해 짐을 느꼈다. 내용이 무엇인가 이해도 되었으려니와, 어려운 책을 읽었다는 뿌듯함 같은 것이 다가왔다. 이 책에 나와있는 수없이 어려운 말들을 모두 종합해보면, 마음으로써 진리를 깨닫고, 세상 모든 것에 대한 집착을 버려야 한다는 것 같다. 책의 내용을 자세히 살펴보면, 우선 '선'이란 '고요히 생각함', '생각으로 닦음'이란 의미이다. 생각을 가라앉혀 정신을 통일하는 것은 모든 불교 종파의 기본적이 요소 볼 수 있겠다. 이것은 다른 종교에서 찾아볼 수 없는 불교의 특징이며 우리는 이것을 통해서 우리들의 모든 속박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을 것이다. 선종의 수행자들은 왕실이나 부호로부터의 보호가 필요치 않았다고 한다. 따라서 단신 수행자들은 따분한 교학(敎學) 연구에 손을 댈 생각이나 여유가 없었으며 종교의 교리에서조차 벗어나기를 원했기 때문에, 선종에서는 이렇다할 저술서가 없다고 한다. 자신의 수행을 위해서 힘쓰므로 권력의 비호가 필요없었음은 당연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