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자의 생사관 `장자`를 읽고 나서

저작시기 2006.08 |등록일 2002.10.14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2,800원

소개글

장자를 읽고 장자의 생사관에 대해 알기 쉽게 작성한 레포트. S 받았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장자는 기원전 4세기의 전국시대, 전쟁과 살육이 빈번한 불안과 절망의 시대를 살았다. 장자의 고향인 송(宋)나라는 사방으로 적을 맞아 싸워야 했고, 또 사방으로부터 전쟁의 피해가 집중되었던 고장이다. 전국시대를 통해 이 지역만큼 자주 전란의 중심지가 되었던 곳도 드물다. 그는 그 극한 상황 속에서 인간의 자유를 추구했다. 철학적이고 관념적인 사고가 아닌, 인간의 현재를 중시했다.
대부분의 인간은 `현재`를 `인생`과 같은 의미로 받아들이기에 인생의 한계가 될 수 있는 죽음과 그 이후에 대해 두려움을 느낀다. 그래서 죽음에 도전하려 하지 않고 어떻게 해서든 피하거나 늦춰보려 애쓴다. 그러나 장자는 죽음을 당연시하고 인정한다. 그는 사후 세계를 부정하지도 인정하지도 않는다. 그에게 있어 사후 세계는 별 의미가 없다. 그렇기 때문에 `인간의 생명은 백마가 틈을 스치듯 잠시일 따름` 이라고도 했다.
장자는 죽음에 대해 막연하게 불안감을 갖는 것보다는 어떻게 맞이할까 하는 문제에 초점을 맞췄다. 그는 아예 태어나지 않았다면 죽음도 없었을 거라 생각했다. 그러나 일단 태어나 생명을 가졌기 때문에 죽음은 피할 수 없게 되고 그러므로 편안하게 받아들인다고 했다. 이런 생각을 하기 이전에 장자는 그 모태를 생각했다. 태어나기 이전엔 아무 의미도 아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