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학개론] 죽은 시인의 사회와 한국의 교육 현실

등록일 2002.10.14 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다른 문서와 책을 많이 인용하여 주로 제 의견을 많이 담았습니다. 참고 하시기 바랍니다.

목차

Ⅰ. 서 론

Ⅱ. 본 론
제1절 영화 "죽은 시인의 사회"에 대해
1. 영화 "죽은 시인의 사회"
2. 영화의 감상
제2절 한국의 교육 현실 - 교사와 학생과의 문제 및 그 원인
제3절 영화에서 찾은 교사의 올바른 모습과 나아가야 할 방향

Ⅲ. 결 론

본문내용

제3절 영화에서 찾은 교사의 올바른 모습과 나아가야 할 방향

영화 "죽은 시인의 사회"에서 보면 교사 키팅이 이런 말을 한다. "이쪽으로 와서 과거의 얼굴들을 지켜봐. 너희와 별로 다르지 않지? 너희들처럼 패기만만하고 세상을 손에 넣어 위대한 일을 할 수 있다고 믿고 있어. 이들은 죽어서 땅 속에 묻힌 지 오래지. 자, 잘 들어봐! 그들의 속삭임이 들릴 테니, 카르페 디엠,
지금 이 순간을 즐기라구, 독특하게 살아야해." 과연 이 말의 의미는 뭘까?

세상엔 참 많은 사람들이 살고 있다. 그 많고 많은 삶 속에서 다른 사람을 가르치는 것은 분명 중요하고 어떻게 보면 아주 유쾌한 일이다. 하지만 키팅 선생을 보면서 가르친다는 것은 또한 쉽지 않은 일임을 느낀다. 요즘 우리 사회를 보면 쉽게 알 수 있다. 도대체 누구의 탓이라고 돌릴 수 없는 여러 가지 요인들과 무엇이 옳고 그른지를 모르는 목표를 위해서는 무엇이든지 해도 된다는 식의 생각들, 또 꿈이 없는 삶도 있다. 아니 그런 생각을 아예 하지 않는 사람도 있다.
또 이런 삶도 있다. 바로 키팅 선생이 타파하려는 삶이다. 다른 사람처럼 적당하게 시대의 흐름에 편승하는 그런 삶 말이다. 즉, 자신을 죽이고 자기를 다른 사람들과 비슷하게 만들려는 사람들... 키팅 선생은 그런 삶을 살지 말라고 한다.

참고 자료

교원 자료를 주로 참고했습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