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문화] 채플린의 모던타임즈

등록일 2002.10.14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현대 사회에서 공업화와 그에 따른 도시화, 과학 기술의 발달로 인해 이전 사회와는 큰 차이를 보이고 있다. 어떤 사상보다도 큰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으며 사람들은 앞으로도 계속하여 과학 기술이 모든 사람들에게 물질적인 풍요 및 건강과 행복을 증진시켜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즉 기술이 발달하고 공업화가 촉진되면서. 일이 분업화되고 사회제도도 점점 분화되고 있다. 또한 인간 사회가 복잡해지면서 우리들의 삶이 보다 풍요로워지는 만큼 오히려 그것을 주체적으로 누리기 어려워지는 모순이 나타나고 있다. 인간이 자신을 위해서 스스로 만들어 낸 것이 거꾸로 인간을 옭아매는 작용을 하게 되는 현상을 우리는 현대 사회의 여러 부문에서 목격하고 있다. 즉, 기계의 자동화는 기계가 인간을 지배하는 상황까지 낳게 되었다. 그리하여 개인적으로는 인간주의적 입장에서 심각한 문제점을 제시하고 있으며, 이러한 역기능으로 말미암아 오늘날 많은 문제점을 안고 있는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이러한 모순점을 인식하고, 이 같은 상황을 해결하기 위한 모색과 해결이 필요할 것이다.
내가 찰리 채플린의 '오던타임즈'에서 살펴보고자 하는 것은 자본주의 체제가 되면서 자동화와 기계화에 따른 인간의 소외현상을 살펴보도록 하겠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