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중국경제의 성장

등록일 2002.10.13 MS 워드 (doc) | 6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 깨어나는 거대한 용
2. 용은 여의주를 물고
3. 성장의 덫
4. 서부를 향하여

본문내용

1995년 홍콩의 반환을 약 800일 앞두고 유력 경제지 Fortune에 실린 위 기사는 수많은 논쟁을 불러 일으켰다. 아시아의 진주라 불리며 아시아 경제의 중추적 역할을 했던 홍콩의 중국반환이 78년 이후 뚜렷한 성장세를 보이는 중국 경제의 기폭제가 될 것이라는 전망과는 달리 사회주의 체제 속에서 홍콩은 점점 더 그 빛을 잃어가고 결국 홍콩은 그 자리를 빼앗길 것이라는 단언하였다. 선전, 주하이, 샤먼, 산터우 등 홍콩을 중심으로 펼쳐진 경제특구 지역은 이제 홍콩 외곽에서 지원하며 홍콩의 경제력으로 성장하는 위성 도시적 역할을 벗어나 이젠 당당한 자립적인 경제 도시로 성장하였다. 비록 홍콩은 빛을 잃어가고 있지만 수 많은 홍콩들이 대륙 여기저기에서 생겨나고 있으며 이제는 사라진 영국의 식민지로서 아시아의 창이 되었던 작은 도시가 아니라 15억 인구가 살고 있는 거대한 나라의 한 부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그 여파는 중국 여기저기로 번져 나가고 있다.

I. 깨어나는 거대한 용(龍)

작년 말 중국의 WTO(World Trade Organization)의 가입으로 15억 인구가 깨어나고 있으며 그 발전 상은 놀라울 정도라고 이야기는 조금만 더 자세하게 들어야 보면 피부로 느낄 수 있다.
‘신사종의 신기(新四種의 神器)’로 불리던 컬러 TV, 냉장고, 세탁기, 녹음기의 상황을 살펴보면 컬러 TV의 경우 1985년에는 도시가정 100가구 당 17.21대를 보유했던 데 비해, 1999년에는 111, 57대를 보유하고 있다. 냉장고 역시 1985년에는 6.58대 였던 것이 77.74대로, 세탁기도 48.2대에서 91.44대로 크게 증가 했다.

참고 자료

정운영의 중국경제 산책
Fortune Feb.26, 1995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