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세국어] ㅅ 계 합용병서

등록일 2002.10.09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참고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목차

1. 이기문 - 국어음운사연구 (p47-55)
2. 허웅 - 국어음운학 (p344-372)
3. 「ㅅ」- 계통의 합용병서에 대한 나의 생각

본문내용

1. 이기문 - 국어음운사연구 (p47-55)

국어(國語)된소리 계열의 발달은 국어 자음체계의 역사적 연구에서 가장 중요한 문제의 하나다. 동국정운서(東國精韻序)에서는 국어(國語)음에는 탁성(濁聲)이 있는데 우리 나라 한자음에는 그것이 없음을 지적한 말이 있다. 여기서 탁성(濁聲)을 된소리라고 해석함으로써만 이 글은 올바로 해석될 수 있다. 15세기 우리 나라 한자음의 된소리가 없었음은 사실이니 한자음에 없고 국어(國語)음에 있는 계열은 된소리 이외에 달리 생각할 수 없다.
전탁은 각자병서 'ㄲ ㄸ ㅃ ㅉ ㅆ ' 등으로 표기되었다. 각자병서의 전폐조처로 'ㅆ' '' 도 자취를 감추게 되어 된소리가 표기될 수 없는 불행한 사태가 초래되었지만 16세기에 들어 'ㅆ'이 부활되었다. 15세기의 ', , ' 등이 된소리라고 볼 때 'ㅆ'도 역시 ''이 'ㅅ'을 병서한 것과 같은 원리로 본다. 그 예로 '원각경언해' 이전의 문헌의 'ㅆ'은 그 성격이 ', , '등과 같이 'ㅅ' 합용병서였던 것이다. 이런 의미로 보면 실상 ''도 부활하였다. 17세기에 훈민정음해례(합자해)가 예로 든 '-' 한 단어에 사용되었고, 기원적으로 다른 단어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생각되나 ''의 기능부담량(functional load)은 지극히 적었기에 ''의 부활이 늦어진 것으로 보인다.
...

참고 자료

허웅 (국어음운학)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