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사] 아편전쟁(阿片戰爭) 감상문

저작시기 2002.05 |등록일 2002.10.08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아편전쟁(阿片戰爭)은 19세기 중엽 서구 열강이 중국에서 상품 시장을 확보하기 위해 중국과 벌인 2차례의 전쟁이다. 학계에서는 이를 제1차 중-영전쟁과 제2차 중-영전쟁으로 부른다. 제1차전쟁의 빌미가 된 것이 아편 문제였으므로 일반적으로 이를 아편전쟁이라고 하며, 제2차전쟁은 애로호 사건이라고 하나 서구 자본주의와 중국과의 충돌이라는 포괄적 의미를 함축하는 중-영 전쟁이라는 용어가 보다 타당하다.
아편전쟁은 1840년과 1856년에 각각 일어났다. 1차 전쟁은 중국에 밀수되던 아편을 임칙서가 황명을 받아 처분했던 것을 빌미로 영국이 벌인 전쟁이고, 2차 전쟁은 당해에 일어난 애
로우(Arrow)호 사건을 빌미로 영국과 프랑스가 연합하여 벌인 전쟁이었다.
나는 이 영화를 두 번 보았다. 강의시간에 미쳐 다 보지 못해 결국 테이프를 빌려 한번더 보게 되었다.
'외세에 항거했던 나라만이 역사를 바로 돌아본다'는 의미있는 말와 함께 영화는 시작된다. 임칙서는 황제(도광제)에게 진언서를 올리고 알현하게 된다. 황제는 일찍이 나라가 아편으로 인해 기우는 것을 걱정하고 있었으나 적극적인 대책은 꾸미지 못하고 있었다. 그러다가 임칙서의 강경한 글을 받고는 그를 광동에 흠차대신으로 파견해 아편을 근절시키고자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