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세기 현대 영미시

등록일 2002.10.08 한글 (hwp) | 3페이지 | 무료

목차

없음

본문내용

에드워드 왕조(1901-10)의 영국인들은 자신이 빅토리아 시대에 더 이상 속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매우 예민하게 의식하고 있었다. 영국문화사에서 에드워드 왕조는 빅토리아 시대의 사회적, 경제적 안정이 손상되지 않고 유지되던 시기를 암시한다. 다시 말하여 사상적인 면에서는 변화와 자유가 있었지만 많은 하인들이 있는 시골의 장원, 번창하고 자신만만한 중산계급, 엄격한 사회계층 구분 등은 변화없이 유지된 시기를 가리킨다. 반면에 조지 왕조는 제 1차 세계대전이라는 폭풍 전야의 잠잠한 기간을 가리킨다.
1911년부터 1920년 사이에 에드워드 마쉬(Edward Marsh)가 편집한 {조지 왕조 시대의 시}(Georgian Poetry)에 실린 시들 중 많은 작품들의 전통주의는 현대문명의 파괴적인 힘으로부터 영시라는 정원을 보호하고자 하는 시도를 보여준다. 영국 시골에 대한 교양 있는 명상은 외래취미의 자의식적 이용과 서로 번갈아 생겨났다. 때로는 월터 드 라 메어(Walter de la Mare)의 작품에서처럼 마법적인 곡조가 믿을 만했고, 때로는 에드워드 토머스(Edward Thomas)의 시에서처럼 명상적인 가락이 독창적이고 인상적이었다. 제 1차 세계대전이 진행됨에 따라서 보다 많은 시인들이 죽어갔으며, 생존자들은 환멸을 점차 더 느꼈고, 조지 왕조 시대의 사람들이 상상력의 토대로 삼고 있는 세계 전체가 비 실제적인 것으로 보이게 되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