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화 사회에서의 인간관계 정립방안

등록일 2002.10.02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인간은 윤리적인 존재이다. 인간은 단순히 자신이 처한 환경에 구속되어 살아가는 존재가 아니라 자신의 삶에 대해 반성할 수 있는 능력을 가진 이성적인 존재이며, 어떻게 살아야 할 것인가에 대해 끊임없이 고민하는 존재이다. 인간 자신과 인간의 삶에 관한 윤리적인 물음들은 사회가 변하고 시대가 흘러도 계속되어져 왔다. 지금 우리가 살고 있는 정보화 사회에서도 이러한 물음은 여전히 유의미하며 본질적인 질문이다. 그런데 정보화 사회에 대한 평가는 이중적이다. 정보화로 인한 전자 민주주의의 가능성, 의사소통의 자발성, 가상공간에서의 평등성 등은 정보화 사회의 긍정적인 측면인데 반해, 기술의 인간 지배와 이로 인한 인간의 소외, 인간관계에서 유대감의 약화 등은 정보화 사회의 부정적인 측면이다. 이러한 상반된 관점이 대립되고 있지만, 현실의 삶은 점차로 정보화 되어 가는 사회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바삐 움직이고 있으며, 이러한 움직임은 전세계적이고 필연적인 것으로 보인다. 뉴미디어의 등장으로 인한 사회적 상황의 변화로 말미암아 인간은 새로운 형태의 삶을 영위하게 되었고 이에 따른 인간의 행위가 윤리적으로 어떤 의미가 있는지에 대하여 새롭게 고민해 보아야 할 필요성에 직면하게 되었다. 기존에는 등장하지 않았거나, 중요시되지 않았던 행위나 가치들이 정보화 사회에서는 도덕적인 문제로 떠오르게 된 것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