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상] 체형에 맞는 의상코디

등록일 2002.10.01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키가 작은 체형
키 작은 체형에 어울리는 스타일
키가 작고 뚱뚱한 체형
상체가 뚱뚱한 체형
아랫배가 나와 신경이 쓰일 때
가슴이 유난히 클 때
뚱뚱한 몸매를 커버하고 싶을 때


본문내용

옷이란? 사람을 변화 시켜주는 마술에 걸린 듯 한 기능을 가진다. 어떠한 옷(의상)을 선택해서 입었을 때 남 보다 좀 더 아름다워 보일까? 하는 것은 모든 여성들의 바램이자, 희망일 것이다. 바로 그 희망이라는 것이 "자기 연출"이다.
체중이나 신장에 따라서 키가 커 보이거나 작아 보이게 되지만, 신장에 대한 두상의 비율에 따라서도 키가 커 보이거나 작아 보이게 된다. 같은 신장이라도 머리가 작은 사람이 머리가 큰 사람에 비해 키가 커 보인다. 따라서 모자나 헤어스타일로 자신의 두상을 크거나 작아 보이게 하여 키가 작아 보이거나 커 보이게 할 수 있다. 즉 키가 작아 보이길 원하는 사람은 부피가 크고 들뜬 헤어스타일을 하거나 모피로 된 모자를 사용한다. 한국 여성은
서양 여성에 비해 큰 얼굴, 짧은 목, 굵은 팔, 빈약한 상체와 짧은 하체를 갖고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과거 우리 선조는 옷에 풀을 먹여 바짝 말리고 정성껏 다림질하여 구김 하나 없이 입었고, 옷에 구김이 가지 않도록 행동거지를 반듯하게 하여 그 자태가 우아하기 그지 없었다고 한다. 그러나 현재는 외국 유행을 분별없이 받아들이거나 서양인이 입는 옷을 그대로 수입하여 입는데 이는 서양인의 체형에 잘 어울리는 스타일이기 때문에 우리에게는 바람직하지 않다. 그러므로 자신의 체형을 잘 어울리는 스타일이기 때문에 우리에게는 바람직하지 않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