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학이란?] (베르제즈 위스망, 철학강의)

등록일 2002.09.24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 철학이란 무엇인가?
2. 어떻게 철학할 것인가?
⑴철학의 방법이란?
⑵합리적 방법·실증적 방법
⑶철학적 방법의 이해
3. 나는 어떻게 철학할 것인가?

본문내용

1. 철학이란 무엇인가?

<철학이란 무엇인가.> 쥘 라슐리에는 그가 교육에 첫발을 디뎠던 해 툴즈의 취임 강의에서 이렇게 자문했다. 그리고 그는 놀라 어리둥절해하는 학생들에게 이렇게 대답했다. <나는 알 수 없습니다.> 그래서 툴르즈의 온 시민들은 학생들에게 가르쳐야할 학문이 무엇인지도 모르는, 파리에서 온 이 젊고 뛰어난 철학자를 비웃었다.

(베르제즈 위스망, 철학강의)

여기서 나는 알 수 없다.>라는 답을 한 이 사람은 진정 철학을 모르고 있는 것은 아닌듯 싶다. 어쩌면 알 수 없다는 대답이 그가 할 수 있었던 최선의 대답이었을지도 모른다. 이렇듯 철학이 뭐다하고 움켜잡고자 한다면 이미 철학은 움켜진 손을 떠나 있는 것이다. 물론 앞선 위대한 철학자들이 뭐다뭐다하는 식으로 남긴 말이 없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그러한 정의는 정의자가 무엇에 관심을 갖는지에 대한 표현에 불과하다. 어떤이는 모든 철학의 정의는 그것을 말하는 사람의 관심, 그리고 그 관심을 규정하고 있는 사회적 요구와 문화적 형태의 소산에 불과하다는 지적을 하기도 한다. 즉 철학의 모든 정의는 단지 철학의 일면만을 조명하는 단편적인 지정에 불과한 것이다. 결국 철학이란 컵의 모양에 따라 모습을 달리하는 물과도 같이 규정할 수 없는 것이다. 그러나 철학이 무엇인지에 대해 이해하는데 단서가 될 만한 몇 개의 실마리는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철학(philosophos)는 본래 ' 지혜(sophila)를 사랑하다(philos)'라는 말에서 유래했음은 이미 잘 알려진 사실이다. 철학은 지식의 추구 그 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 지혜를 사랑하는 일, 즉 어떤 활동면을 더욱 강조하고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A+받은리포트] 도올 김용옥의 『논술과 철학 강의 2』를 읽고 (나의 철학은 나만이 할 .. 6 페이지
    - 철학에 대한 생각의 변화 철학은 고리타분하고 소위 ‘오타쿠’같고 밥 빌어먹기에 딱 좋은 학문이라는 인식이 사회 전반에 팽배하다. 안타까운 일이다. 나는 진로를 고민하면서 철학과를 가야겠다는 생각을 해본 적은 없지만,..
  • 논술과 철학 강의를 읽고 6 페이지
    고등학교 때부터 대학 가면 무슨 과 갈 거냐는 질문을 들었고 대학 와서도 수 없이 들었다. 나는 원래 경영대에 가고 싶었다. 아니 가고 싶다고 말했었다. 남들이 왜 경영대 가고 싶냐고 물으면 대충 경제가 재밌어서, 마케팅 쪽을..
  • (에세이) 철학 강의 후기 2 페이지
    사람들은 말한다. 철학은 단지 책꽂이 속의 학문일 뿐이라고, 그렇게 사람들은 무시하듯 빈정대며 말한다. 하지만 교수님께서는 말씀 하셨다. 철학은 단지 책꽂이 속의 학문이 아니라 세상을 바꿀 수 있는 힘이라고, 그렇게 교수님께서..
  • 콩트의 실증철학강의 2 페이지
    서양역사에서 큰 변혁을 일으킨 사건을 뽑자면 산업혁명과 프랑스 혁명이라 할 수 있다. 이 두 사건을 통해 서양의 경제와 정치는 큰 변화를 가져오게 된다. 그 중 하나는 도시화에 다른 변화로써 사회가 중시되면서 개인이 사회에 예..
  • [철학] 헤겔의 역사철학 강의 10 페이지
    역사철학의 최고의 고전으로 손꼽히는 헤겔의 <역사철학강의>(Vorlesungen uber die philosophie der Geschichte)는 헤겔 사후 1837년, 그의 제자 간스(E. Gans)에 의해 처음 편집되었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