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상문] 벤허

등록일 2002.09.12 | 최종수정일 2016.12.09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하나님! 정말 이 영화를 제가 만들었습니까?" 이 말은 '벤허'를 감독한 윌리엄 와일러가 영화의 시사회에서 자신이 만든 영화를 보고 한 독백이다. 자기 자신의 작품에 얼마나 감동되었으면 이런 독백을 하였겠느가... 10여분이나 계속되는 마차경기 장면의 흥분을 느끼면 충분히 이해할 수 있을 것 같기도 하다. 유명한 영화여서 줄거리를 모르는 사람은 없겠지만, 이 영화의 간단한 줄거리를 소개해 보겠다. 로마 제국 시대, 유다 벤허는 예루살렘의 제일가는 유태 귀족이다. 어느날 로마의 지배하에 있던 이스라엘에 새로운 총독이 부임해 오는데, 신임 총독 일행에 주둔 사령관으로 벤허의 옛 친구인 메살라도 함께 온다. 그러나 옛날과는 달리 그들은 로마와 이스라엘이라는 적대적인 상황에 의해 우정에 금이 간다. 소년시절의 우정이 장성한 후의 재회에서 민족적, 신앙적 갈등으로 변하게 된 것이다. 새로운 총독이 부임하는 날 축하 행진 중에 벤허의 여동생인 티르자의 실수로 기왓장이 총독의 머리에 떨어지는 사건이 발생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영화감상문] 벤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