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감상문] be for the rain을 본 후...

등록일 2002.09.11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be for the rain을 직역하면 '비 오기 전'이라는 말이 된다. 비 오기 전의 풍경을 연상해 본다. 비 오기 전의 풍경을 연상해 본다. 비 오기 전은 하늘을 매우 흐리고 불안정하며 불쾌지수가 높고 무엇인가 불만이 가득 찬 모습을 연상케 된다. 본 영화의 제목을 시간과 공간에 대해 같이 생각 해 본다. 'be for the rain'이라는 타이틀을 보면 '폭풍전야'라는 말이 연상된다. '폭풍전야'라는 말을 생각해 볼 때 시간과 공간은 순간 정지되어 있는 듯 느껴진다. 그러나 본영화의 서두와 중간에 등장하는 배우들의 대사에서는 '시간은 멈추지 않는다. 원은 둥글지 않다' ' 시간은 결코 죽지 않는다. 원은 둥글지 않다.'라는 말을 언급하고 있다. 이는 곳 시간과 공간은 정지될 수 없는 것을 의미한다. 시간은 계속 흐르는 것이며 순간이라는 것이 없다는 것이다. '지금 순간'이라는 말 역시도 사람들의 이미지가 만들어 낸 추상적인 것일 뿐이지 실제 존재하는 것은 아니기 때문이다. 공간 역시 정지될 수가 없는데 공간은 항상 시간에 의해 존재성을 부여받는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영화 감상문] be for the rain을 본 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