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작가론] 치숙을 읽고

등록일 2002.09.1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치숙을 읽고 쓴 감상문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우리가 살아가면서 "나는 이것을 알고 있어." 라고 말하는 것 중에 과연 제대로 알고 있는 것은 얼마나 될까? 인간들은 자기가 알고 있는 것이 옳고, 그것이 전부라고 믿는 경우가 많다. 남이 틀렸다 말해도 듣지 않는다. 그저 자기 자신의 관념 속에 빠져서 앞만 보고 달려 나갈 뿐이다. 하지만 치숙을 보면 그러한 모습이 얼마나 우습고 어리석은 것인가를 알 수 있다. 치숙에 나오는 '나' 는 자기 일신의 안락만을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일본화 하려는 인물이다. 결혼도 일본여자와 할 것이고, 말도 일본어를 사용할 것이며, 조선잡지는 쳐다보지도 않는다. 다이쇼의 신용을 얻어 가게를 차려 잘먹고 잘사는 걱정 외에는 하지 않는 인물이다. 그는 사회주의자 아저씨를 무지하게 싫어한다. 왜냐하면 그의 눈에는 사회주의가 부자들 것 뺏어먹는 불한당으로 밖에는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나중에 자기는 다이쇼가 내주는 가게에서 열심히 벌어서 부자가 될 것인데, 사회주의자들이 그거 뺏어먹자고 달려 들까봐 그는 사회주의가 싫은 것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독후감] 채만식의 『치숙(痴叔)』을 읽고 2 페이지
    - 식민지 근성에 대한 역설적인 자기 비판 『치숙』은 1936년에 《동아일보》에 연재된 채만식의 단편소설로 요즈음 식으로 하자면 ‘모노드라마’ 투의 일인 독백으로 전개되는 구어체 소설이다. 일제 강점기 군국주의가 우리 나라..
  • [치숙 독서감상문] 치숙을 읽고 1 페이지
    처음에 이 소설을 읽을 때는 아저씨의 무능력함을 순진한 소년을 통해서 풍자하려구나 싶었는데 차츰 읽다보니 그게 아니었다. 작가는 열심히 소년 스스로를 통해 자신의 옳음을 증명해주는 척 하지만, 읽는 독자들은 소년을 보고 오히려..
  • [독후감] 채만식의 `치숙`을 읽고 4 페이지
    추적추적 비는 오고 왠지 나른해 지는 주말 오후. 그냥 보내자니 내 자신이 한심하고, 이리저리 몸을 움직이자니 생각하는 것만으로도 귀찮다. 무심코 시선을 돌린 책장 한 쪽에 〔채.만.식〕이라는 3글자가 보였다. 대입준비로 한..
  • 치숙감상문 1 페이지
    치숙은 바보같은 아저씨라는 의미를 같고 있다. 제목에서 예상할 수 있듯이 여기선 일본인 밑에서 만족을 느끼며 사는 한 소년의 입을 빌려 무능한 지식인 아저씨의 비극을 조롱하는 것을 표면적으로만 내세우면서 실제로는 아저씨의 사상..
  • [현대작가론] 채만식의 '치숙' 감상문 1 페이지
    이 소설을 놓고 혹자들은 흔히 풍자소설이라고 하는데, 글쎄 나는 반신반의이다. 물론 무지한 ‘나’의 모습을 통해 작가가 의도한 바를 알아차릴 수는 있지만, 그에 대응되는 ‘아저씨’의 모습 또한 올바르고 정당해 보이지만은 않는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