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정신] 스포츠 정신을 뒤엎은 `쇼비즈니스`-뇌물.향응 파문으로 얼룩진 I.O.C

등록일 2002.07.27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600원

소개글

스포츠 정신을 뒤엎은 쇼 비즈니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참가에 의의를 둔다, 개인과 출신 지역의 명예를 위해 최선을 다한다, 승부는 둘째 문제다…. 이런 아마추어 스포츠와 올림픽의 고귀한 정신은 빛이 바랜 지 오래이다. 더구나 최근 터져나온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겨울 올림픽 유치 과정에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들이 뇌물과 향응을 받았다는 추문은 인류가 왜 올림픽을 하느냐는 근본적인 회의까지 들게 한다. IOC 위원(위원)들이 뇌물과 향응을 받는다는 사실은 솔트레이크시티에 한정된 이야기가 아니다. 98년 나가노 겨울 올림픽 선정 과정에서도 막대한 뇌물과 향응이 오갔다는 사실이 불거지고 있다. 올림픽 개최 후보 도시들이 위원들을 접대하는 데 막대한 돈을 퍼붓다는 것은 공공연한 사실이다. 위원들에게 1등석 항공편과 최고급 호텔 스위트룸, 리무진을 제공하는 것은 기본으로 알려져 있다. 그렇다고 국제올림픽위원회에 향응과 뇌물을 거부하는 규정이 없는 것도 아니다. 국제올림픽위원회는 65년 올림픽 개최지로 입후보한 도시에서 총회를 할 때 리셉션이나 칵테일 파티를 여는 것을 금지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