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 ] 한국사에서의 민중이 가지는 의미

등록일 2002.07.24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Ⅰ. 고대
Ⅱ. 중세
1) 통일신라시대
2) 고려시대
3) 조선시대
4) 역사 속에서의 민중의 개념
(1)정치적 측면
(2)경제적 측면
(3)사회적 측면
(4)민족사적 측면
Ⅲ. 근대
1) 조선 후기
2) 일제 시대
Ⅳ. 현대

본문내용

Ⅰ. 고대
고대의 국가 형태로 나타나는 성읍국가 또는 연맹왕국시대의 민중은 촌락을 구성하는 농민이 대부분이었으며 그들은 중국인들이 하호라고 부른 양인 신분의 소유자였다. 생업으로서 농업에 종사하였으며, 전투에 있어서는 무기를 들고 싸우지 못하고 군량만 운반했다.

삼국시대에 이르자 정치 체제가 왕권 중앙집권적인 동시에 귀족이 정치의 중심으로 편성되는 특징을 보이며 국가나 귀족이 소유하는 토지가 많아졌다. 그러나 신분적으로 양인인 자영농민들이 차지하는 사회적 비중은 컸으며, 이들은 각기 자기들이 자영지를 경작하고 있었다. 이러한 자영농민들은 국가에서 직접 파악하고 있었으며, 조세, 공납과 군역의 부과대상이 되었다.
Ⅱ. 중세
1) 통일신라시대
신라가 삼국을 통일하고 체제 거의 정비한 시기인 8세기 초-중반으로 들어서면서 더욱 더 귀족의 토지 사유가 증가하고 그에 따라 민중들의 생활이 가난해지면서 빚을 갚지 못해 노예가 되는 경우가 늘어났다. 이들은 생계유지를 위해 어쩔 수 없이 대지주 소유의 땅을 빌어 농사를 지어야 했고 수확이 끝나면 수확량의 1/2 이상으로 과중한 토지세를 부담해야 했다. 뿐만 아니라 인두세 등 각종 명목의 세금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했다. 이렇게 민중들의 생활은 점점 피폐해져 갔다. 지방 농민은 촌이라고 하는 행정구역에 편입되어 있었으며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