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평] 박정대 시집 『단편들』

등록일 2002.07.20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詩人은 '그곳에 가면 네가 있을 것만 같다'(<새들은 목포에 가서 죽다>)라고 말한다. '서럽도록 그리운 너의 안부를 덮어주었다'라는 부분에서는 그 몸부림이 처연하기까지 하다. 그곳에 가면 있을 것만 같은 '너'는 후기산업사회의 개골창 속에서 소외 되어가는 모든 것들을 말한 것이리라. '그곳에 가면 네가 있다'라고 옹골차게 말하지 못하는, 초인종이 없기 때문에 두 번 누를까, 세 번 누를까 고민하지 않아도 되는 90년대라는 잔혹한 시대를 헤쳐나온 그의 시적 행보가 눈물겹기까지 하다. 하지만, 우리는 '너'가 있을 것만 같은 그곳에 다녀올 시인을 기다려야 한다. 그는 아직 젊기에, '그대들, 살아 있으라 살아있으므로 너희는 세계의 중심이다'<나 자신에 관한 調書>)라고 말하는 시인과 함께 우리는 아직 살아있기에.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왕가위 영화와 박정대 시의 비교 연구 10페이지
    중경삼림의 단편들 -왕가위 영화와 박정대시를 중심으로- 1. 서론 그 組織 속에서 상처의 바이러스와도 같은 나는, 환풍기가 돌아가고 그는 금붕어처럼 살아 있다 자격 심사에 걸려 캘리포니아로 移民갈 수 없다는 그를 위로하며 나는 식은 커피를 마시지만 목구멍을 통과하는 것..
  • 시︱박정대 9페이지
    새얼문화재단 황해문화 박정대 새얼문화재단 황해문화 박정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서평] 박정대 시집 『단편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