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 제1.2차 중영전쟁

등록일 2002.07.12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중국근대사의 시작을 제1차 중영전쟁으로 보는 견해는 서양학자와 중국인학자 사이에서 일치되어 온 견해라 할 수 있다. 하지만 제1차 중영전쟁을 대부분의 서양학자들은 이 '서구의 충격'으로 '전통적' 중국은 비로서 정체상태에서 깨어나 새로운 변화의 시기가 시작되었으며, 국제적 고립상태가 종식되었다는 인식을 보이는 한편, 중국인 사학자들의 경우에는 이때부터 제국주의 침략사가 시작되며, 따라서 이후의 중국사회는 '반식민지·반봉건사회'로 전락했다고 본다. 청조는 '태평성세(太平盛世)'였던 강희제, 옹정제를 거치면서 건륭제 중기 이후부터 이완현상을 보이기 시작한다. 행정체계의 침체현상으로 권력의 과도한 집중으로 인해 관료의 창의성이 억제되고 그 역할이 침체되었을 뿐만 아니라, 관료들 자체도 과거시험으로 인해 연령이 노년화되었던 점에서 기인된다. 다음으로 사치풍조와 부패의 만연현상으로 빈부의 격차는 심해지고 있었고, 인구의 폭발적인 증가의 비해 경지면적은 턱없이 부족하였다. 또 이로인해 반란이 많이 일어났고 백련교의 난과 해적들이 출몰하였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변화지향을 위해 경세치용(經世致用)을 제창하고 시(時)를 바로잡고 나라를 구하다는 학파가 일어났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