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감상문]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팔리아치〉

저작시기 1997.01 |등록일 2002.07.0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개인적인 감상문입니다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목차

1.다른 듯, 그러나 너무나 비슷한 느낌을 준 두 오페라
2.시칠리아의 촌스런 기사도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
3.연극보다 운명적이었던 인생 〈팔리아치〉
4.결말 :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팔리아치〉

본문내용

오페라에서는 자연주의를 `베리즈모`라고 불렀는데 베르즈모 오페라는 간단하게 말해서 현실에 바탕을 둔 대본에 따라 작곡된 오페라이다. 여기서 말하는 현실이란 이전의 오페라에서 왕이나 귀족들의 사랑놀음이 나오는 이야기가 아니라 서민들의 생생하고 솔직한 모습을 극적인 자연스러움의 극치인 모습이다. 24일에서 26일까지 3일간 공연한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와 〈팔리아치〉는 대표적인 베리즈모 오페라이다. 이 두 작품이 Cav/Pag라는 이름으로 백년이상 조를 이루어 공연되었다는 이야기는 공연을 보는 내내 고개를 끄덕거리게 할만했다. 두 작품 모두 내가 여지껏 생각하던 우아하고 귀족적이며 시적인 가사와 부유한 분위기와는 전혀 다른 모습을 보여 주었다. 사람들이 입고 나왔던 옷도 화려하지 않은 정말 `서민적`이라 할 만한 옷이었고 소품으로 나왔던 나무탁자 하며 별 장식 없었던 잔하며, 사실 처음에는 약간 의아해 한 면도 없잖아 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