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문화] 열두겹 기모노의 속사정을 읽고

등록일 2002.07.01 한글 (hwp) | 16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많이 다운하세요....정성껏 한 리포트 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처음 이 책의 제목을 보고 참 재미있다고 생각했다. 또, 이 책의 저자가 왜 이런 제목으로 일본이라는 나라를 표현했을까 생각도 해보았다. 일본과 우리나라의 관계를 한마디로 표현 하기는 어렵지만 어쨌든 정말 가깝고도 먼 나라가 일본인 것 같다. 우리의 긴 역사 속에서 언제나 일본이라는 나라는 문제시되고 거의 모든 분야에서 연관지어져 왔다. 과연 우리나라에 있어서 일본은 어떤 존재인가? 과거에 쓰여진 문헌들에 의하면 언제나 한국은 일본을 미개한 국가로 인식해서 중국으로부터 들어온 문물과 우리의 고유한 문화들을 전해주었으며 때로는 직접 일본 정치에 관여하기까지 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일본은 기회가 있을 때마다 우리나라를 약탈하려 했었고 힘이 있을 때에는 전쟁까지도 일으켜왔다. 구체적인 예로 임진왜란이라는 7년간의 전쟁이 있었고 불과 오육십년 전에는 거의 36년간 한국을 그들의 제국주의적 야욕 아래 식민지화에 있었다. 이런 복잡한 분쟁들 속에서 일본은 더이상 하찮은 미개국이 아닌 숙명적인 라이벌로써 자리잡게 되었고, 우리민족의 정신 깊은 곳에서는 일본에 대한 끊임없는 불신과 증오가 자리잡게 되었다. 항상 일본이라는 나라가 메스컴을 통해 나오면 모든 국민들의 신경이 쏠렸고, 경쟁심이 생겨나지 않을 수 없었다.

참고 자료

열두겹 기모노의 속사정-홍하상-
일본은 없다-전여옥-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