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기행] 가야기행문

등록일 2002.06.28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가야. 역사는 승리한 자만이 쓴다고 누가 그랬던가.
역사의 곳곳에서 분명 존재했던 나라였음에도 불구하고 역사의 뒤편에서 여명을 내고 있는 그들을 찾아 나서기로 했다.
여러 가야 중에서도 마지막 그들의 영광을 마감한 "대가야"의 고향을 찾아 우리는 고령을 향하기로 했다.
기행을 나서기로 한 그 전날부터 참 많이도 아팠다. 팀원들과 기행계획과 준비를 모두 마치고 출발하는 일만 남았었는데 왜 그리도 아픈 건지 참으로 걱정스러웠다. 가지 못한다면 나 또한 아쉽겠지만 팀원들과 모든 계획을 세우고 다음날 출발하는 터라 미안하기 그지없었다.
그렇게 걱정 반, 기대 반으로 아침을 맞았다. 무거워진 몸을 이끌고 우리의 약속장소인 서부 사상버스 터미널 지하철역에 당도하였다. 다소 긴장된 팀원들의 모습을 마주하고 나니 미안한 마음부터 들었다. 팀원들에게 건강을 핑계로 동행하지 못하는 것을 이해해달라며 첫날부터 삐걱대기 시작했다. 이대로 갔다가는 팀원들에게 오히려 짐만 될 것 같다는 생각에서였다. 하지만 가서 쓰러지더라도 일단 출발해보자는 생각에 터미널로 향했다.
고령행 표를 들고 우리는 버스에 올랐다. 토요일이었지만 차안의 분위기는 다른 곳으로 향하는 버스들보다 얼마 되지 않은 인원만이 타고있었고 우린 맨 뒷자리로 가서 여정을 풀었다. 묘한 기분이 들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천년의 역사 경주기행 5페이지
    천년의 역사 경주 우리가 처음으로 견학한 곳은 포석 정터. 그곳은 사적 제 18호 이고 신 라 왕실의 별궁이라고 전해져 내려오고 있다. 그 곳에서 어무산신무가 만들어 졌다고 한다. 전복 모양의 석조 구조물이 남아..
  • 독립기념관 답사 기행문 13페이지
    고등학교를 졸업한 이후 ‘역사 공부’는 그저 나와는 멀게만 느껴졌던 단어였다. 고등학교 때에도 역사 과목은 집중이수제 라는 제도 아래 한 학기동안에만 배우고 수능 선택과목이 아니라는 이유로 쳐다보지도 않았었다. 사극이나 사극..
  • [감상문]영웅시대의 빛과 그늘 5페이지
    한 나라의 수도로써 도읍이라는 곳은 지금의 유적지로 남아 우리에게 그 시대를 보고 경험해 볼 수 있게 해 주는 곳이다. 업도.. 중국의 역사에 관심을 가지고 있지 않았던 나는 중국의 고도 업도를 이 책을 통해 처음 접하게 되었..
  • [기행문] 역사의 뒤안길에 숨겨진 찬란한 가야사의 숨결 4페이지
    아무튼 옛 가야땅에서 발굴되는 토기와 같은 문화재가 지닌 예술적 수준과 정신적인 수준을 봐서 대단한 것임에도 불구하고 왜 그리도 일찍 국권을 상실했을까......? 어쩌면 가야인들이 추구했던 정신세계에 원인이 있었는지도 모른다..
  • 부평도호부를 다녀와서 1페이지
    내가 사는 지역인 부평에는 문화재가 많지 않다. 부평이란 이름은 고려 충선왕 때 생긴 것으로 조선 태종 때 도호부로 승격 됐다고 한다. 예전에는 부평 도호부 관할이 시흥, 안산, 김포, 부평, 부천이었다고 하니 굉장히 중요한 ..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