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감상문] 나타나엘의 죽음에 대해 생각해 보자

등록일 2002.06.25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하! 아름다운 눈, 아름다운 눈."
그는 비명을 지르며 난간 밖으로 뛰어내렸다. 나타나엘이 머리가 피투성이가 된 채 돌바닥에 쓰러져 있을 때 --후략--

이는 나타나엘의 최후의 모습이다. 클라라와 결혼을 생각하며, 숙부의 유산으로 받은 살기 좋은 땅으로 이동하던 나타나엘이 비참히 죽음을 선택하게 된 이유는 어디에 있을까? 앞으로 나타나엘의 죽음이 우리에게 주고자 했던 의미를 나름대로 정희해 보려한다.

우선, 작품 속에 등장하는 눈의 상징적 의미에 대해 간단히 언급해야할 듯 싶다. "눈"의 의미는 생명력이다. 사람에게 있어서는 영혼, 생명을 의미한다. 체형이나, 얼굴은 정상이지만 눈빛엔 생명의 광채를 찾을 수 없었던 올림피아를 향한 나타나엘을 제외한 시선들은 그녀를 몸이 굳고 영혼이 없는 여자로 판단하고 있다. 그렇다면, 처음 나타나엘의 아버지와 코펠리우스가 작업하는 도중에 "눈을 가져와, 눈을 가져오라구!"하는 부분에서의 눈의 의미를 어떻게 받아들일 수 있을까? 혹자는 그들이 "인조인간제작"을 하지 않았을까? 라고 주장한다. 하지만, 문학 속에 언급되지 않은 사실이기에, 그 가설을 뒷전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