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상실의 시대

등록일 2002.06.24 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줄거리>
제1장 ' 나를 꼭 기억해줬으면 해요'
<상실의 시대>의 주인공인 '나'는 소설의 시작부터 혼란에 빠져 있다. 어둡고 무거운 비구름을 뚫고 비행기가 함부르크 공항에 착륙하자, 천장의 스피커에서 낮은 소리로 비틀즈의 <노르웨이의 숲>이 흘러나오고, 그는1969년 이제 곧 스무 살이 되려던 해의 가을에 있었던 일을 문득 떠올리며 심한 혼란에 빠진다. 그때 떠오른 것은 18년 전 한 여인(나오코)과 걸었던 초원의 풍경이었고, 그 들에 있다던 정체를 알 수 없는 깊은 우물에 관한 기억이었다. 어디에 있는지 정확한 위치는 아무도 모른다던 그 깊은 암흑의 우물에 빠지지는 않을까 불안해하며 나누었던 두 사람의 대화가 시작된다 나오코는 인생의 여기저기에 널려있는 깊고 어두운 우물에 대해 이야기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