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작] 영작-학창시절의 추억담

등록일 2002.06.24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영작 수업에서 A 받은 원고입니다.

학창시절 잊지못한 은사님과의 이야기가 유머러스하게

서술되어 있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Highschool days remain in my memory. My school is in pusan, my hometown. There are crude and emotional people. The same applies to my teachers and friends. Among the rest Mr.Cho, my math teacher linger in my memory. He was in charge of my class. He was a strict teacher and had a nickname 'horse's nose' because his nose looks like it. Anyhow every student stand in fear of him. So, some students play a trick on their class mate by various means. For example, they disguise teacher and open the front door with a bang. If that happen every student quiet down then they were giggled. But it is habitual. One day someone open the front door with a bang again. I pissed off and said "Horse's nose! Why are you come again?". By the way, a quiet stillness prevailed. Mr.cho stood in front of me when I looked up.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영작, 영어 작문, 영문 에세이 - 학창시절 4페이지
    1. I graduated from Jin-heung middle school. When I was at the middle school, JIn-heung middle school was a famous for having ..
  • [인문어학]학창시절 추억담 영작 2페이지
    “Did you study hard?” Mom asked to me. “Of course” I said. At that time, I felt embarrassed and felt sorry for her. I ran i..
  • [기타]나의 학창시절 4페이지
    입시위주의 치열한 교육현장에서 떨어지는 낙엽만 봐도 짜증이 나는 아주 예민하고 날카로운 고등학교 3학년 어느 가을날... 나는 독서실에서 공부를 하다가 짜증, 예민, 신경질, 분노, 슬픔 등의 온갖 날카로운 감정을 온몸으로 ..
  • [청소년]나의 청소년시절과 청소년상 2페이지
    14살이 되던 해.. 나는 활달하고 놀기만 했던, 그리고 남녀공학이었던 초등학교를 졸업하고 중학교라는 새로운 생활에 적응을 해야만 했다. 갓 중학교를 입학한 나는 불과 몇 달전만해도 전혀 상상할수없는 양의 학업을 학교로부..
  • CEO-안철수 12페이지
    1. 안철수, 그는 누구인가? V3의 안철수, 대한민국에서 그를 모르는 사람이 있을까. 우리나라에서 컴퓨터를 할 줄 아는 사람들은 이 이름을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것이다. 한국을 대표하는 소프트웨어 가운데 하나가 됨에..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영작] 영작-학창시절의 추억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