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철학]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등록일 2002.06.21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니체가 살았던 19세기 말에는 종교개혁도 끝나고 과학의 발달과 그로 인한 산업혁명으로 신의 위치는 점점 좁아만 가는 시대였다. 그리고 철학 역시 그 시대에 맞는 실존주의 철학이 유행하고 있었다. 그는 조그마한 마을의 루터파 목사의 장남으로 태어나 어릴 때부터 기독교 가치관 아래에서 자란 그였다. 라이프치히 대학에서 고전문헌학을 공부하기 전까지 니체는 단지 고독을 사랑하는 온순한 청년, 그리고 목사로서의 길과 철학자로서의 길 사이에서 방황하는 청년이었다. 본 대학에서 신학과 철학을 동시에 공부하던 그가 과감히 신학을 버리고 고전문헌학으로 돌아설 수 있었던 데에는, 포타에게 받은 고전교육의 영향, 니체 자신의 고대에 대한 사랑, 문헌학자 리첼 교수에 대한 존경과 그의 권유, 신학에 대한 반감 등이 크게 작용했던 것 같다. 기독교 집안에서 태어난 그가 기독교를 떠나 기독교를 가장 신랄하게 공격한 사람 중의 하나가 되었다는 것은 참으로 아이러니컬한 일이 아닐 수 없다. 이후 니체는 쇼펜하우어와 바그너 등 당대의 유명한 철학자들의 영향을 받으면서 실존주의와 생철학을 받아 들였고 그것을 다시 자신의 것으로 새롭게 창조하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