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상문] 영화 '엘리자베스'를 보고...

등록일 2002.06.12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문화인류학 강의시간에 역사와 관련된 영화'엘리자베쓰'를 보고 감상문을 제출하느라 작성했습니다. 견해가 많이 들어간 글입니다. 많이 애용해주세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영화 초반부터 긴장된 분위기가 위압적인 장면으로 시작되었다. 신교도가 화형을 당하는 장면은 실제적 이어서 마치 내가 그 곳에 있는 듯한 느낌을 받았다. 그 때의 그 끔찍함, 고통스러움을 느껴지는 듯했다.
엘리자베쓰 여왕이, 여왕이 되기까지의 상황은 상당히 위압적이고 암울하며, 엘리자베쓰 여왕의 어려움과 고난, 고통들을 반영해주 듯 그 기간은 전반적으로 차고 어둡고 끔직하다. 인간으로서의 존엄은 찾아볼 수 없고 오직 목숨을 부지하기 위한 처절함이 길지 않게 느껴진다. 메리 여왕은 끝까지 그녀를 살려두었으며 그녀는 마침내 메리 여왕의 임종과 함께 여왕이 된다. 하지만 엘리자베쓰 여왕은 어린 여자였다. 사랑하는 사람을 가슴에 품고 사는 여자... 하지만 현실은 그녀를 가만히 내버려두지 않았다.
그녀를 진정한 여왕으로 인정하지 않는 세력들은 그녀를 밀어내기 위해 원치 않는 전쟁을 일으켜 결국 패배함으로써 그녀에 대한 원성을 더욱 심화시키게 만든다. 그녀에 대한 비난은 끊이지 않고 엘리자베쓰 여왕은 크게 낙심하며 괴로워한다. 창고 같은 곳에서 혼자 울고 있는 엘리자베쓰는 여왕으로서의 모습은 아니었다. 하지만 그런 그녀에 대한 표현은 충분히 그녀의 어려움을 더욱 이해할 수 있게 해주었다. 누구라도 그러했으리라..는.. 어려움을 겪었을 때 그것을 받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