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리학] 뇌와 인간의 행동

등록일 2002.06.08 한글 (hwp) | 9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 뇌와 인간의 행동

Ⅱ. 사랑과 뇌의 관계
1. 사랑을 하면 뇌에 불이 겨진다?
2. 뇌에 숨겨진 사랑의 수수께끼
3. 사랑의 화학물질

Ⅲ.폭력과 뇌의 관계
1.인간의 폭력성과 뇌, 유전자 상관관계연구
2.폭력과 뇌에 관한 연구기사
ⓐ.폭력환경과 I.Q
ⓑ.폭력적인 사람의 뇌 회로구조

Ⅳ. 보이지 않는 병
1.공포증, 공황장애
2.경계선 인격장애
3.강박장애
4.우울증

들어가며..(인간이 행동하기 위해서는 뇌가 필요하다.)

본문내용

인간의 모든 행동은 뇌 기능에 의해 조절된다. 인간의 마음 또한 이러한 대뇌 기능의 한 범주이다. 즉, 뇌의 행동은 단순히 걷기, 숨쉬기 등과 같은 운동 행태 뿐만아니라, 느낌, 학습, 사고 등과 같은 고도의 정서와 인지 기능을 수행한다. 이처럼, 뇌가 인간의 행동을 지배한다고 생각한 것은 그리 오래된 개념이 아니다. 그러면, 뇌에 대한 개념에 대한 간략한 역사적 고찰을 해 보자.

18세기가 되기까지, 신경조직은 Galen의 학설에 근거하여 일종의 샘 기능(glandular function)을 하는 곳으로 인식되었다. 즉, 신경은 뇌와 척수에서 분비되는 물질이 신체 말단부위까지 전달되는 관이라고 생각하였다. 19세기말엽에 들어서면서 신경계에 대한 조직학이 발달하면서 좀 더 정확한 지식이 쌓이기 시작하였다. 골지(Golgi)는 은(silver) 침착 염색법을 이용하여 신경세포가 몸통(body)과 두 개의 커다란 돌기, 축삭(axon)과 수상돌기(dendrite),로 이루어졌다는 것을 밝혔다. 카잘(Cajal)은 이 염색법을 이용하여 뇌가 단순히 하나의 덩어리가 아니라, 각 각의 신경세포의 그물망임을 알아냈다. 이러한 개념은 신경계가 개개의 신호전달소자인 신경세포(neuron)로 구성되어졌고, 이 뉴런들이 서로 접합부에서 신호를 전달한다는 neuron doctrine의 밑바탕이 되었다.

참고 자료

[http://jnc.pe.kr/brain1.hcm]
[월간조선]
[사랑을 위한 과학]
[http://aids.hallym.ac.kr]
[경향신문]
[주간한국]
[한국일보]
[http://user.chollian.net/∼pes412]
[재미있는 뇌 이야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