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체의 초인과 나

등록일 2002.06.0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음.. 전 공돌이라 인문계 레포트는 참 특이하게 못 씁니다..
그래두 재미있게 썼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는 너희에게 인간에 대해서 가르친다. 인간은 극복되어야 하는 그 무엇이다.
위의 두 문장에 대해 일단 간단히 생각해 보면, 첫문장은 말하는 사람의 의지 같은 것이 나타나 있고, 뒷문장은 이유 혹은 목적이 나타나 있다. 일단 이 말을 하고 있는 사람은 자기자신이 가지고 있는 자부심이 대단한 것 같다. 처음 이 문장을 보았을 때는 다소 오만한 사람의 말이하고 생각했다. 물론 인간이라는 주제에 대해서 제대로 설명하고 가르칠 수 있는 사람이라면 분명 대단한 사람일 것이다. 이 사람이 단순히 "인간에 대한 것"의 일부 혹은 전체의 개관을 말하고자 하는 것일 수도 있겠지만 나로서는 그것만으로도 대단한 능력이라고 생각한다. 그리고 뒷문장을 보면 인간은 극복되어야 한다고 했는데, 인간 자체가 극복되어야 할 여지가 많다는 주장인 것 같고, 인간을 "생물"이나 "그 무엇"이라고 표현한 것은 아무래도 니체자신도 인간이 무엇인지는 명확히 정의하지 못했기 때문일 것이라고 생각한다.(니체는 감각적 회의론에 대해 말한적이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