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시장의 새로운 세력-외국인자본과 외국계 애널리스트

등록일 2002.05.31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Ⅰ 서 론
Ⅱ 본 론
Ⅲ 결 론

본문내용

서 론

'한 외국인 애널리스트가 한국 증시의 블루칩중 최근 뚜렷한 성장세를 보인 기업에 대해 4일만에 자신의 기존 전망과는 정반대가 되는 투자해석을 내놓았다.'
간단하게 생각한다면 이런 모습으로 워버그파문을 정리할 수 있을 것이다. 대부분의 애널리스트가 이런 전망을 한 것도 아니고, 과거 비슷한 행태를 보여왔던 애널리스트의 보고서파문으로 생각할 수 있는 일이다. 또 이 바닥에서는 애널리스트가 자신의 우수고객에게 미리 정보를 주는 경우가 흔하다고 한다. 실수가 용납될 수 없는 주식투자시장이지만, 애널리스트의 잘못된 전망이라고 지적하고 넘어갈 수도 있는 일이였으나 이 파문은 하나의 이슈로 다루어지고 있다. 이러한 정보(보고서)에 대한 한 현상이 왜 파문으로 확대된 것이며 현재 이런 현상이 주는 의미는 어떤 것인지에 대하여 생각해 보면 다음과 같다. 이번 파문은 어쩌면 우리 경제시장에서 흔하게 나타나고 있는 일상적인 현상 중에 하나이지만, 이것에 대해 문제의식을 가지게 되고, 또한 이슈로 부각되어 표면화된 것이다. 이런 이슈화의 결과는 IMF이후 외국자본의 투자를 적극유치하기 위해 정보차원에서 많은 노력을 하였고 그 결과 IMF구제금융지원 직전인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