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태자비 납치사건> 을 읽고

등록일 2002.05.30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내가 이번에 보게 된 '황태자비 납치사건'은 김진명씨의 기존 소설의 무게에 비해 좀 가볍게 써내려간 글이라고 한다. 일본의 역사 교과서 왜곡과 관련해서 이런 저런 얘기들이 오고간 것을 기억하는데, 이 소설은 그것을 소재로 써내려간 책으로 황태자비의 납치 사건과 관련하여 그 사건을 해결하는데 초점을 맞추어서 마치 추리소설처럼 구성되어 있다. 이 책은 현재 일본의 황태자비인 '마사코'를 소설에서 등장시켜 더욱 현실감 있게 된 것 같다.
이 책은 가부키를 관람하던 황태자비 마사코가가 갑자기 사라지는 것을 시작으로 한다. 때문에 이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일본 최고의 민완형사인 다나카가 수사에 나서게 되고 이 책은 다나카 형사가 이 사건을 풀기 위한 추리와 수사를 중심으로 하고 있다. 다나카 형사의 수사 과정에서 이 사건이 단순한 납치가 아니라 일본의 역사 교과서의 왜곡과 과거 조선시대 명성황후의 살해사건과 관련이 있어 한국, 일본 양국간의 외교문제로 까지 번지는 것을 보여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