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리화의 모순을 정당화 시키는 국가와 대학의 행정

등록일 2002.05.22 MS 워드 (doc) | 2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사회가 고도화되어 갈수록 그 사화는 예측성의 요인이 감소하게 된다. 뿐만 아니라 예측의 범위와 기간의 간격 또한 짧아지게 된다. 이러한 요인들은 탈산업 사회의 특징 중의 하나로 이것은 사회변화의 흐름을 지배하고 통제하고자 하는 후기산업사회의 이데올로기를 지닌 자본가들의 의도에 장애요인으로 작용하게 된다. 그렇기 때문에경제의 흐름을 선도하는 자본가들은 노동자,고용인,소비자 등 사회구성원들의 행동이나 사고방식을 가급적 통제하기 쉬운 방향이나 방법으로 수정,통제하려 하고 이미 상당부분이 그들이 원하던대로 바뀌었다. 그리고 경제적 분야를 넘어 정치,행정,교육 등 경제 외적 분야들도 계산가능성,통제의 용이성,전산화 과정 등에 유용한 '합리성'이라는 일관된 기준에 맞추어 변화해 가고 있다. 교육 분야 또한 합리화 과정을 수용해 나름대로 변화하였고 성과 또한 적지 않다. 교수의 선호,흥미 등에 따른 특별한 평가기준 대신 학점제,백분위 제도 등을 도입시켜 성적 산출 및 평가에 객관적인 기준을 마련하였고 산업사회가 요구하는 노동력을 배출하여 고도성장의 기반을 마련하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