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 대공환 전후의 유럽경제를 읽고

등록일 2002.05.17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900원

소개글

대공황 전후의 유럽경제를 읽고 나서 쓴 독후감입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인류의 역사를 전쟁을 빼놓고 설명할 수 없을 만큼 수많은 전쟁들이 인류가 시작한 이후에 있었다. 지금도 크고 작은 전쟁이 벌어지고 있으며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다. 이러한 전쟁이 그 당시의 사회에 엄청난 변화를 가져온 것은 자명한 일이다. 그런 의미에서 볼 때 제 1차 세계대전과 제 2차 세계대전은 인류의 역사에 큰 획을 그은 전쟁이다. 19세게 초 영국에서부터 시작된 근대적 경제성장이 여러 유럽국가로 확산되면서 산업화에 따른 노동착취로 인한 사회계층의 분열 등 여러 크고 작은 내재적인 문제가 발생하면서 1차 세계대전이 생기게 되었다. 이러한 1차 세계대전은 대공황에 이어졌고 그리고 2차 세계대전으로 이어진다. 이러한 내용을 바탕으로 쓰여진「대공황 전후 유럽경제」라는 책에서 내가 주목한 것은 제1차 세계대전 후 유럽경제의 상황과 제2차 세계대전 후 유럽경제 상황이 분명 다르며 이것은 우리에게 많은 시사점을 준다는 것이다.
제1차 세계대전이 발발하고 난 후의 유럽경제는 그 전에 비하여 많은 것이 달라졌다. 교전국의 농업 부문이 파괴되면서 값싼 해외 농산물의 수입을 위하여 수입관세가 폐지되었으며 연합국 간 대부의 형태로 금융협력이 생겨났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