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동팔경

등록일 2002.05.11 한글 (hwp) | 8페이지 | 무료

목차

경포대
낙산사
청간정
월송정
망양정
북한지역 관동팔경
총석정
죽서루

본문내용

관동팔경- 관동지방, 즉 강원을 중심으로 한 동해안에 있는 8개소의 명승지. 간성의 청간정(淸澗亭), 강릉의 경포대(鏡浦臺), 고성의 삼일포(三日浦), 삼척의 죽서루(竹西樓), 양양의 낙산사(洛山寺), 울진의 망양정(望洋亭), 통천의 총석정(叢石亭), 평해(平海)의 월송정(越松亭)이 그것이며, 월송정 대신 흡곡(谷)의 시중대(侍中臺)를 넣는 경우도 있다.
대관령의 동쪽에 있다고 하여 관동이라는 명칭이 붙여졌다. 그 명승지들은 관동지방의 수많은 경승지 중에서 특히 예로부터 손꼽혀 온 경승지로, 종래 강원에 속했던 망양정과 월송정은 현재 경북에 편입되었고, 또 삼일포와 총석정은 북한지역에 들어 있다.
소재지: 강원 강릉시 저동 94번지
오늘날 동해안에서 가장 유명한 해수욕장의 이름을 낳게 한 경포대는 사람들이 주로 해안으로 몰리기 때문에, 오히려 사람들이 잘 찾지 않는 한적한 곳으로 남아 있다. 강릉에서 북동쪽으로 6km 가면 해안모래와 만나는 곳에 민물과 바닷물이 섞이는 경포호가 있고 이 호반 서쪽 언덕 위에 유명한 경포대가 있다.
경포호는 옛부터 시인묵객들이 예찬한 곳으로 호수가 거울처럼 맑다고 하여 이름지어졌는데 일명 경호(鏡湖), 군자호(君子湖) 라고 부른다. 정철(鄭徹)의 관동별곡(關東別曲)에 소개되는 이 호수는 바다에서 장엄하게 떠오르는 아침해, 붉게 타오르는 석양, 달밤의 호수경치,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관동팔경 이야기를 찾아서, 낙산사 2 페이지
    「배꽃은 벌써 지고 소쩍새 슬피 울 대, 낙산사 동쪽 언덕으로 의상대에 올라 앉아, 해돋이를 보려고 한밤중에 일어나니, 상서로운 구름이 뭉게뭉게 피어나는 듯, 여러 마리 용이 해를 떠받치는 듯, 바닥에서 솟아오를 때에는 온 세..
  • 관동팔경 이야기를 찾아서, 경포대 2 페이지
    「우개지륜을 타고 경포로 내려가니, 십 리나 뻗쳐 있는 얼음같이 흰 비단을 다리고 다시 다린 것 같은, 맑고 잔잔한 호숫물이 큰 소나무 숲으로 둘러싼 속에 한껏 펼쳐져 있으니, 물결도 잔잔하기도 잔잔하여 물 속 모래알까지도 헤..
  • 관동팔경 이야기를 찾아서, 청간정 2 페이지
    「고성을 저만큼 두고 삼일포를 찾아가니, 그 남쪽 봉우리 벼랑에 '영랑도 남석행'이라고 쓴 붉은 글씨가 뚜렷이 남아 있으나, 이 글을 쓴 사선(四仙)은 어디로 갔는가? 여기서 사흘이나 머무른 뒤에 어디 가서 또 머물렀단 말인고..
  • 관동팔경 이야기를 찾아서, 죽서루 2 페이지
    「진주관 죽서루 아래 오십천에 흐르는 물이 태백산 그림자를 동해로 담아 가니, 차라리 그 그림자를 한강의 남산에 대고 싶구나. 관원의 여행길은 유한하고 풍경은 내내 싫지 않구나. 그윽한 회포도 많고 나그네 시름도 둘 곳이 없다..
  • 관동팔경 이야기를 찾아서, 망양정 2 페이지
    「하늘의 가장 끝(뿌리)을 결국 못 보고서 망양정에 올라서니(수평선 아득히) 바다 밖은 하늘이니 하늘 밖은 무엇인가 가득 성난 고래(파도) 뉘께서 놀라게 했기에 물을 불거니 뿜거니 하면서 어지럽게 구는 것인가 은산(파도)을 꺾..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