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정현종 시집을 읽고

등록일 2002.05.1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나름대로 솔직히 써봤는데.
교수님 반응좋았습니다
많이 참고하세요..^^

본문내용

그는 내게 이름만 맘에 들었던 시인이었다. 시를 느낀다는 것에는 도통 취미가 없었던 탓인지, 감수성이란 것의 발달이 무던히도 더디었던 탓인지 알 수 없는 이유로, 그럭저럭 살아낸 이십여년 동안 유명한 누구누구의 시집 하나 내 돈 주고 산 적이 없다. 그러다가 문학개론 과제라는 이유로 이렇게 그의 시집을 잡게 되었다. 지금은 그 이름이 마음에 들었던 이유조차 생각나지 않을 만큼 순간적이고, 단순한 행동이었지만 지금와서 생각하니 참 잘한 일이다. 그의 할아버지같은 백발이 좋고, 말장난 같은 언어에서 느껴지는 따가움이 좋고, 가벼운 자유를 추구하는 않는 시인의 예사롭지않은 무게가 좋아졌으니 말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