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작가] 정지용 생애와 문학 세계(국문학)

등록일 2002.05.09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정지용의 문학 세계
●감각적인 시어로 고향을 그린 정지용
●식민지의 고통 감내 위해 바다, 산 등 소재로 산수시 씀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표현한 [향수]는 뛰어난 감각적
표현으로 온국민의 사랑 받아

2.정지용 批評

3.정지용의 문학과 삶

4. 연보(年譜)

본문내용

1. 정지용의 문학 세계

●감각적인 시어로 고향을 그린 정지용
정지용(1902-1950)은 1902년 충북 옥천에서 태어나 휘문고보, 일본 도오시샤(同志社) 대학 영문과를 졸업하고 '시문학' 동인으로 활약하였으며, 이화여대 교수, 경향신문 주간, 조선 문학가 동맹 중앙 집행 위원 등을 역임하였다.
1950년 6.25가 일어나자 정치 보위부에 구금되었다가 평양 감옥으로 이감된 후 타계한 것으로 알려졌다.
시집으로 [정지용 시집](1946), [백록담](1941), [지용시선](1946), [문학독본](1948)과 [산문(散文)](1949)이 간행되었다.

정지용은 우리 현대 시사에서 언어에 대한 자각을 각별하게 드러낸 시인이라고 할 수 있다.
1920년대까지의 대다수 시인이 감정의 분출에 의거하여 본능적인 시를 썼다면 1920년대 초반에 작품 발표를 시작하여 1930년대 대표적인 시인으로 군림하게 된 정지용에 의하여 다양한 감각적 경험을 선명한 심상과 절제된 언어로 포착해 내는 시가 씌어진다. 감정을 감각화하는 방법은 정지용이 철저히 인식했던 언어
에 대한 자각에 의해 가능했던 것이다.

절제된 언어의 구사는 정지용의 시에서 일관되는 특성이지만 그의 시세계가 그리는 궤적은 몇 단계의 변모 과정을 보인다. 정지용 시의 전개 과정을 크게 세 단계로 나누면 다음과 같다.
첫째 1923년경부터 1933년경까지의 서정적이며 감각적인 시, 1933년 [불사조] 이후 1935년경까지의 카톨릭 신앙을 바탕으로 하는 종교적인 시, 그리고 [옥류동](1937), [구성동](1928) 이후 1941년에 이르는 동양적인 정신의 시 등이 그것이다.
특히 주목을 요하는 것은 정지용의 종교시가 [카톨릭 청년](1933)의 창간과 관련되 있으며 이 지면에 대부분 그의 종교시가 발표되었다는 점이다. 초기의 감각적인 시와 후기의 고전적인 시들의 교량적인 역할을 종교시가 담당하고 있는 셈이다.
지용의 신앙시는 1934년 [카톨릭 청년]에 발표된 [다른 하늘], [또 하나의 다른 태양] 이후 자취를 감추며 4년여의 침묵 뒤에 [옥류동], [비로봉], [구성동] 등이 발표된다. 이를 카톨릭 신앙의 전면적인 포기라고 단정지을 수는 없겠지만 그가 1930년대 후반에 나름대로 각고의 방향 모색을 시도했으며, [옥류동],
[백록담] 등에서 그 실마리를 찾으려 했고 1939년 [장수산], [백록담] 등에서는 한층 더 정신주의에의 침잠을 시도하면서 현실의 고통스러움을 견인의 정신으로 극복하고자 했다고 추정할 수 있다.

●식민지의 고통 감내 위해 바다, 산 등 소재로 산수시 씀

초기의 서정시 작품은 20년대 초반의 젊은 문학도가 객지에서 학창 생활을 하며 갖는 고향에 대한 그리움과 이국 풍물에 대한 동경을 보여 준다. 초기 시에서 정지용이 남다르게 보여준 감각적 선명함은 후기 산수시와 긴밀한 연관을 지니고 있다.
예컨대 [바다 9]에서 드러나는 재기 발랄한 심상이 드러내는 감각적 선명성은 후기의 정신적<font color=aaaaff>..</font>

참고 자료

참고문헌 :박태상,{동백섬에서 과연 신선을 찾았는가}(태학사.2002)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