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회화] 프랑스 회화의 역사

등록일 2002.05.08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엄밀한 의미에서 프랑스 회화의 역사는 중세부터 시작된다고 할 수 있다. 프랑스 회화의 본격적인 기초는 한편으로 비잔틴 미술, 다른 한편으로는 이탈리아로부터의 고대 화풍을 동시에 섭취하면서도 고대 고전양식에 기울어 프랑스에서 처음으로 고전적 그리스도교 회화가 탄생한 것이다. 이 회화는 고대풍(古代風)의 인간상을 인간감정이나 사상의 전달자로서 종교적 설화나 교조를 그 속에 담는 데 그치지 않고 그림을 통해 인간, 기타 자연의 모습에 대한 관심을 높임과 아울러 회화의 발전에도 기여하였다.

그러나 중세의 회화는 거의 대부분 그림들이 ‘사본(寫:miniature)’에 국한되었으며, 중세 말기에 와서 그 화풍은 고딕 말기의 국제우아양식(style international courtois)이 되었다.

프랑스 회화는 15세기까지 여기에서 벗어나지 못하며 이 시대를 대표하는 푸케의 회화는 이 양식의 마지막 개화(開化)라고 할 수 있다. 중세적인 양식에서 완전히 이탈하여 근세 프랑스 회화가 정립된 시기는 프랑수아 1세와 그 후계자들에 의한 이탈리아 르네상스 미술의 적극적인 도입과 때를 같이한다. 프랑수아 1세는 이탈리아의 대표적인 마니에리슴(manirisme) 화가 프리마티치오와 로소를 초빙하여 퐁텐블로성을 장식하게 했고, 그들을 중심으로 형성된 유파가 퐁텐블로파(Ecole de Fontainebleau)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