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사는 인정여부

등록일 2002.05.06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오늘 날 뇌사는 인정되어야한다. 현대는 경제 논리가 모든 것을 지배한다 해도 과언은 아닌 시대이다. 이런 관점에서 본다면 뇌사상태에 있는, 즉 다시 회생할 가능성이 적은 한 명의 환자를 위해 다른 가족들이 경제적, 정신적으로 희생당하는 것은 올바르지 못하다 할 수 있다. 만약 환자가 가족들의 기대를 저버리고 죽는다면, 뇌사 상태에 있는 그를 위해 희생만을 당한 가족들이 과연 그를 원망하지 않으며 보낼 수 있을지 의문이다.
인간에게는 모두 천부 인권으로서 존엄성과 생명권이 있다. 생명을 침해할 수 없다는 이론은 법적으로나 철학적으로 모두 당위 논리에 해당한다. 그러나 생명과 인간 존엄성의 관계는 상황에 따라달리 판단 될 가능성이 있다. 뇌사의 경우도 이에 속한다.
뇌사에 반대하고자 하는 논리는 숨이 붙어있는 한 모두 생명이라는 논리에서 출발한다. 생물학적인 견지에서 이와 같은 주장은 설득력을 얻는다. 호흡을 비롯한 생명 대사를 할 수 있다면 생명체로 볼 수 있다. 또한 일부에서는 죽음이란, 의학 밖에서 판단할 고차원적인 문제라고 까지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