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21세기 우리 나라의 장례문화

등록일 2002.05.05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사람이 태어나면 언젠가는 반드시 죽는다. 인간이 죽는다는 것은 그가 일생동안 함께 살아온 가족, 친척, 친구들과 영원히 이별하는 것이므로 참으로 슬프고 애절하다. 상례란 이렇게 애절하고 슬픈 심정을 질서있게 표현하는 이별의 예로서 임종에서 염습, 발인, 치장, 우제, 소상, 대상, 복제까지의 행사를 가리킨다. 우리 나라의 상례는 조선시대이전에는 불교적 색채가 강했지만 조선시대 이후에는 유학의 영향을 받은 주자가례가 기본이 되었는데 같은 유교의 영향권에 속해 있는 중국과도 다르다. 우리 나라의 장묘제도는 시대에 따라 그 양식을 달리하여 변화, 발전하였는데 선사시대부터 삼국시대까지는 매장법이, 통일신라이후 고려시대까지는 화장법이 주류를 이루었고 조선시대에는 매장이 제도화되었다. 이처럼 조선시대 이후 장례의 주류가 되어온 매장으로 인해 우리 나라의 묘지면적은 국토의 1%인 982㎢에 이르고 있다. 또 우리 나라 연 장묘 관련 총 비용은 약 1조7000억원으로 1건당 장묘 비용은 약 700만원정도로 추정되는 등 막대한 경제적 부담을 치루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