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암-서귀포 월드컵 경기장의 장애인 편의시설 문제점

등록일 2002.05.03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접근성

▨좌석

▨화장실

▨전반적인 평가

본문내용

지난 4월 8일부터 2일간 한국장애인복지진흥회(회장 이건희)와 하반신마비 장애인인 한상민(23)씨와 함께 서울 상암 경기장과 제주 서귀포경기장의 장애인 시설을 살펴본 내용을 알아보도록 하자.
그 전에 간단히 한상민씨를 소개하자면 그는 지난달 솔트레이크에서 열린 제8회 장애인 동계올림픽 알파인스키 대회전 시트스키 종목에서 은메달을 따낸 장애인 스키어이다. 일반올림픽과 장애인올림픽을 통틀어 한국에 첫 올림픽 스키 종목 메달을 안겨준 주인공이기도하다. 생후 1년 만에 소아마비로 하반신을 전혀 사용할 수 없게 된 그는 장애인 특수학교인 주몽학교(고교과정)에서 휠체어 농구를 배우면서 스포츠에 뛰어들었고 휠체어 농구팀 '블랙삭스'에서 활약 하다가 97년 스키에 입문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