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우동한그릇'을 읽고

등록일 2002.05.03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양이 적습니다. 하지만 책 내용은 없고 제 느낌만 적은거에여...ㅜ.ㅜ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책은 두 내용 다 읽고난 후 마음이 차분해 지면서 잔잔한 감동이 밀려왔다. 이 책을 읽는 동안은 얼굴에 잔잔한 미소가 항상 지어졌던거 같다. 우동 한 그릇의 북해정 사람들과 3명의 단란한 가족... 매우 인상깊었던 내용이었다, 또한 마지막 손님의 '게이꼬' 라는 인물... 요즘 세상에선 찾아보기 드문 인물들이다. 게이꼬라는 인물을 보면서 한편으로는 참 착하고 인심이 좋다고 생각했지만 한편으로는 참 바보같고 답답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퇴근길에 차 한 대가 가게 쪽으로 온다고하여 달려가는거 하며 닫았던 문을 다시 열어주는 것 하며....참 답답했다. 나도 지금 아르바이트를 하고있지만 게이꼬처럼 하라면 못할 것이다. 손님들 물건 하나하나 챙겨주고 할머니 할아버지 챙겨드리고 공짜로 음식드리고...정말..생각해 보지 못한 일이었다. 그리고 그 북해정 주인이 보여주었던 따뜻한 마음씨. 참 요즘 세상에 이런 사람들이 있을까..생각했다. 요즘 음식점은 3명이서 일인분 시키면 아예 밥이 나오질 않는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