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경제학] 공유의 비극

등록일 2002.04.30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2,000원

소개글

환경경제학에 관한 가렛 하딘의 논문 분석자료입니다.
유용한 자료가 될것임을 확신합니다.

목차

1.Garrett Hardin의 논문요약
2. 분석 Ⅰ
3. 분석 Ⅱ
4. 분석 Ⅲ
5. 결론

본문내용

2. 분석 Ⅰ
17세기 초 미국, 보스턴의 지역 유지들은 보스턴 코몬(Boston Common)이라 불리는 지역을 공동 방목지로 지정했다. 보스턴 코몬에는 사는 인구가 적고 목초지가 많아 가축들을 위한 방목지로는 제격이었다. 하지만 이 지역은 소유자가 없었다. 정확히 말하자면, 보스턴에 사는 모두의 소유였던 셈이다.보스턴 코몬이 방목지로 지정된 이후, 목장주들은 이곳으로 가축들을 몰고 와 최대한 많은 풀을 뜯게 했다. 이곳의 풀은 ‘완전 무료’였기 때문에 누구나 와서 마음껏 이익을 누릴 수 있었다.
그러나 이 지역의 풀에는 한계가 있었다. 누군가 풀이 모두 뜯기는 것이 아까워 잠시 ‘안식 기간’을 가지려 하면, 그 사이에 다른 사람이 들어와 가축에게 풀을 뜯기곤 했다. 방목지는 그 누구의 소유도 아니었기 때문에, 풀이 남아 있는 한 누군가 와서 그 풀을 끝까지 뜯는 행태가 반복됐다. 결국 방목지의 모든 풀은 뿌리를 드러냈고,보스턴 코몬은 폐허로 변해버렸다.

참고 자료

가렛 하딘의 논문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