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 초자연은 과연 죽었는가?

등록일 2002.04.3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초자연에 관한 짧은 내용

목차

없음

본문내용

신은 죽었다라는 표현을 우리는 여기 저기서 자주 들을 수 있다. 이 말은 곧 실재계(實在界)를 합리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닫혀진 체계인 자연을 초월하는 초자연적인 것이 이 세계에서 떠나버렸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러한 상황은 범세계적으로 인식되어 가고 있는 추세이다. 일찍이 원시인들이나 고대인들은 일상 세계의 배후에 존재하는 초자연적인 신성한 존재에 대한 관념을 받아들였고 이것이 현실 세계에 여러 가지 방식으로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하였다. 그러나 이같은 생각은 현대에 오면서 점차 바뀌게 되었다. 현대의 문화가 경험적,현세적, 세속적, 인간적, 실용적, 공리적 양상을 띠게 되면서 초자연적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은 멀어져 갔고 급기야 "신은 죽었다." 라는 극적인 표현마저 나타나게 된 것이다. 이에 대해 급진적 신학자인 토마스 알타이저(Thomas Altizer)는 "신의 죽음은 역사적 사건이며, 신은 우리의 우주, 우리의 역사, 우리의 실존 속에서 죽었다는 것을 인식하지 않으면 안된다." 라고 말하였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