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짜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등록일 2002.04.29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책을 읽은 후에 나는 먼저 니체가 말한 '신의 죽음'에 대하여 생각해 보았다. 니체의 출생 전후 유럽은 낭만주의와 사실주의가 교차했다. 또 젊은 시기에 니체는 프랑스(?)와의 전쟁에 참가하면서 전쟁과 문명의 참상을 경험했다고 한다. 아무튼 니체의 이 저서는 문명과 인간, 기존의 사상에 대한 회의에서 비롯되지 않았나 생각해 본다. 유럽은 르네상스 이후 근세를 맞이하기까지 서기 500년경부터 약 1천여 년간 종교적 암흑시대를 겪었다. 군주들은 종교를 정권유지의 수단으로 이용했고 모든 문화와 예술은 카톨릭에 의해 압살되었다. 르네상스와 산업혁명 등을 거치며 유럽 대륙은 갖가지 사조와 변혁의 바람이 정신없이 몰아치는 시기였을 것이다. 하지만 그때까지도 곳곳에 남아 있는 신의 잔재물은 변화와 개혁, 혹은 새로운 이상을 마련하는 토대의 걸림돌이었다. 니체가 신의 죽음을 공식적으로 선포하고 신의 족쇄에서 놓여나길 호소하게 된 배경은 바로 이런 것이 아니었을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