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김시습, 박지원의 문학적 사고와 북한 문학의 관계성

등록일 2002.04.28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본문내용

북한의 문학은 북한의 다른 학문도 그러하듯 뚜렷한 목적의식을 가지고 그에 기인한다. 북한 사회가 추구하는 당면적 과업이 문학에까지도 나타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것일지도 모른다. 북한의 문학은 인민적이고 진보적 사고를 기축으로 하며 애국주의를 강조한다. 인민의 자주성의 실현과정, 즉 인민이 역사 발전의 주역으로 표현이 되는 것이다. 따라서 민요, 설화등 인민의 구전 문학을 적극 발굴하여 북한 문학의 맨 앞자리에 두고 높이 평가하고 있으며 작품을 역사 사실과 관련해서, 특히 애국적, 인민적 주제의 흐름을 강조하여 배치한다. 그러나 상대적으로 봉건지배층 예컨대 중요한 문학작품의 생산자이기도 했던 사대부의 역할은 축소되고, 구체화되지 못하는 등 문학 담당층의 실체와 변화가 전혀 고려 되지 않는 것은 북한 문학의 한계중의 하나로 꼽는다. 지배 계급과 피 지배계급이라는 인민의 대립 구도속의 단순한 양분 구도로 일반화 함으로써 진보와 반등의 문제도 구체적으로 제시되지 않고 항상 이분학적 대립으로 다루어진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