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사씨남정기를 읽고...

등록일 2002.04.24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자료 다운 받으시구여... 평가 쩜 해주세요^^* 부탁드립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고전 글이라면 한 위인의 일대기를 그리는 글들이라고 말한다면, 참 고전 글이 아닌 요새 나오는 사극이나 드라마 같은 글이었습니다.
선악 구조가 일반 드라마에서 보는 그대로였습니다.
시어머니 최씨와 주인공인 사씨는 유교에서 추구하는 길을 잘 따라가려는 인물이고, 교씨와 동청이라는 사람은 유교에서 악에 비유되는 간사하고, 시기심과 질투심 많은 악인 역으로 나오고 있습니다.
남자 주인공으로 유연수라는 인물은 비록 처음에는 뛰어난 인물인 것 같았지만, 마음만 착하고 뒤로 갈수록 간계에 넘어가고 줏대가 없는 무능한 인물로 그려집니다.
적어도 작자는 유연수의 모습에서 그 당시 양반의 주체성 없는 모습을 그리고, 무엇인가를 말하려 했던 것 같습니다. 선은 이기고 악은 반드시 진다. 권선징악이 주된 내용이면서, 시대에서 추구하는 유교 논리를 잘 반영한 글입니다.
사실 저는 사씨의 행동에서 옳다고 느끼는 부분도 많았지만, 유교 시대에 저렇게 행동해야만 올바른 길이었을까 하는 안타까운 마음도 들었습니다.
자기가 억울하게 누명 쓴 것을 알면서도 자식을 못 낳은 죄책감에 절까지 쫓겨간 모습이 과연 현명한 일이었을까 생각이 듭니다.
한편 간사하게 그려진 교씨 또한 자신의 이익을 찾아 움직이는 여자로서 당시 양반들의 모습과 같이 과연 나쁜 모습이었을까 하는 의문도 들었습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