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내 어머니의 모든 것

등록일 2002.04.20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페드로 알모도바르의 '내 어머니의 모든 것'을 보고 몇 자 끄적인 것입니다. 영화를 제대로 공부한 사람들이나, 관심이 많으신 분들이 보기엔 많이 부족할지 모릅니다. 하지만, 세상엔 이런 의견도 있고 저런 의견도 있는거니까요.

목차

없음

본문내용

페드로 알모도바르의 작품은 어렵다. 이전에 아무것도 모르고 본 '키카'나 '라이브 플레쉬' 그리고 이번에 보게 된 '내 어머니의 모든 것'까지... 모두가 그렇다. 영화는 재미가 있어야 한다는 생각을 늘 지니고 있는 나에게 어떻게 보면 이것은 고문에 가까운 것이다. 물론 나에게 재미있는 영화가 다른 사람에겐 쥐약일지 아니면, 그 반대일지 모르지만 말이다. 이런 사실에도 불구하고 난 페드로 알모도바르의 작품에 대해 나름대로 분석을 하고자 한다. 학교 숙제이기도 하지만, 그런대로 내게 생각하게끔 만든 작품이기에 이럴 수 있는 것이다. 사실 이전의 두 작품은 내 머리가 굵어지기 전에 본 것인지라 그리 생각나는것도 없어서 논할 수 없지만, 이번에 본 '내 어머니의 모든 것'은 어느 정도의 경험들을 통해서 내 나름대로의 해석을 가미해서 볼 수 있었기에 그 경우가 틀리다고 할 수 있겠다. 이번 작품에서 주인공은 여성이다. 여성 중에서도 '어머니'라는 존재를 중심으로 이야기는 진행된다. '과연 어머니란 무엇인가', '모성이란 무엇인가'라는 물음을 감독은 영화 전반에 깔아 놓는다. 알모도바르는 영화 잡지 <프리미어>와의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말한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