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월] 김소월 후기 시 경향

등록일 2002.04.18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서론
*본론
1.소월의 후기 시 경향
2.작품의 감상과 분석
*결론 - 감상

본문내용

김소월의 시는 흔히 비애와 정한의 전통적 정서로 파악되었다. 이러한 비애와 정한은 임이 없는 상황에서 비롯되었고, 초기의 시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났다. 그러나 1930년대를 지나면서는 강한 현실 의식을 드러낸 시들이 나타난다. 이 시는 1925년에 발표된 작품이지만, 소월의 현실 의식이 강하게 반영된 작품으로 민족이 당면한 역사적, 사회적 현실을 노래하고 있다. 초기 시 <바라건대는 우리에게 우리의 보습대일 땅이 있었더면([개벽]40호, 1923.10) >, <나무리 벌의 노래>, <옷과 밥과 자유(1925)> 등에서 현실참여적 시각을 간간히 보여왔던 시인은 시집 [진달래꽃] 이후 후기 시에서 식민지하 민족의 빈궁이나 한계상황으로 관심의 폭을 더욱 넓히게 되는데 이 시기의 시에는 시인의 현실인식과 민족주의적인 색채가 강하게 부각되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